본문 바로가기

전염병 권하는 사회

어느 가족의 해체

 

 

네이버 지식사전은 가족해체를 이렇게 정의한다.

“가족집단이 이혼, 가출, 유기 등에 의해 가족구성원을 상실하게 됨으로써 가족구조가 붕괴되는 것을 말한다. 그리고 가족해체는...결속감, 소속감, 충성심, 합의, 가족단위의 정상적 기능 등의 파괴를 의미한다”

가족해체가 사회문제로 대두된 건 이미 오래됐다.

어떤 이유든지 평생 얼굴을 맞대며 미운정 고운정을 쌓아가야 할 가족이 뿔뿔이 흩어지는 건 정말 마음아픈 일이다.

 

최근 내가 알던 가족이 해체와 다름없이 된 일이 있었다.

영화와 드라마에서나 볼 수 있을만큼 사연이 기구한지라 여기서 소개할까 한다.

그 가족은 무지하게 못살았다.

아들들은 집안 형편 때문에 학비가 싼 동지상고에 갈 수밖에 없었는데,

그럼에도 아들들은 다들 똑똑해 명문대에 진학했고,

특히 머리가 좋은데다 권모술수에도 능했던 셋째아들은 재벌기업에 입사,

건설회사 회장 자리에 오른다.

이 과정에서 셋째 아들은 물론이고 큰형과 작은형까지 평생 써도 다 못쓸만큼 돈을 벌었다.

 

 

보통 가족 같으면 “그 돈을 쓰면서 행복하게 살았답니다”로 끝냈겠지만

이들은 달랐다.

그 돈을 발판으로 정치판에 뛰어든 것.

그들 생각에 정치는 갖고 있는 돈을 두세배, 많게는 이삼십배까지 증폭시킬 수 있는 수단이었으니까.

돈과 더불어 권모술수에도 능했던 덕분에 이들의 도박은 성공했고

셋째 아들은 누구나 부러워하는 그런 정치적 거물이 된다.

4년 내내 그들은 정말 열심히 돈을 벌었다.

어떤 분은 강바닥을 파서 돈을 벌고, 또 어떤 분은 정치적 거물의 형이라는 지위를 이용해 돈을 벌었다.

 

 

하지만 모든 일에는 적정선이라는 게 있는 법이었다.

이들은, 요즘 유행하는 정여사의 말처럼, “벌어도 너무 벌었다.”

주위 사람들로부터 “해도 너무하네”란 말이 나왔고,

그간 그들을 못본척 하던 검찰도 서서히 수사를 시작했다.

비극의 시작은 둘째형이 구속되면서부터였다.

 

 

2007년 이미 100억원의 재산을 신고할만큼 부자였던 둘째형은

쩨쩨하게 7억원을 장롱 속에 숨겨뒀다가 덜컥 구속됐다.

본인은 억울하다고 말하는데, 그 말에 십분 공감한다.

더 큰 것들도 많은데 고작 7억을 가지고 구속을 시키니, 열불이 나는 것도 당연할 테니까.

나머지 분들도 편안할 수는 없었다.

쩨쩨하게 몇십억 땅투기를 한 게 걸려서 수사대상이 된 것.

게다가 못본 척 하는 걸로 일관한 검찰을 대신해 특검이 팔을 걷어 부치고 나섰으니

겁이 날 수밖에.

 

 

 

진정한 동지는 위기의 순간 드러나는 법,

맨 처음 큰형이 배신을 때렸다.

특검 수사 하루 전날 일이 있다면서 중국으로 도망간 것.

거기서 시간을 벌면서 빠져나갈 방법을 모색해야 했으니,

“정말 일이 있어서 갔다”는 큰형 측의 말도 일리가 있다.

곧이어 아들의 배신이 이어졌다.

땅투기를 한 게 아버지가 시켜서 했다고 진술한 것.

그 이전엔 자기 스스로 돈을 빌려서 땅을 산 것처럼 해놓고선

사태가 불리해지자 잽싸게 발을 뺀 거다.

옛이야기 중에 아들과 아버지 중 한쪽을 희생시켜야 하는 부부가 있었다.

그때 그 부부는 “자식은 또 낳으면 되지”라는 논리로 아들을 희생시키기로 결정한 바 있는데,

이 아들은 어찌하여 이렇게 쉽게 아버지를 고발한단 말인가?

그 아버지가 어떤 아버지인가.

욕을 먹어가며 유명 축구감독과 사진도 찍게 해준 그런 아버지인데!

 

 

내가 아들이었다면 “아버님이 지금 들어가시면 언제 나오실지 모른다”며 모든 책임을 내가 졌을 텐데,

아들을 영 잘못 키운 것 같다.

큰형은 수사망을 피해 도망가고

100억 부자인 둘째형은 고작 7억을 더 벌려다 구속됐으며,

아들은 아버지한테 모든 책임을 뒤집어쓰게 만들고 자기만 빠져나가려 한다.

돈도 많고 우애가 좋았던 이 가족의 해체,

이 가족만큼 현대 사회의 가족해체를 잘 보여주는 사례가 또 있을까 싶다.

쓰다보니 너무 마음이 아파, 글을 쓰다말고 두 번이나 중단했다는 것도 말해둔다.

가족해체, 이제는 중단돼야 한다.

 

'전염병 권하는 사회' 카테고리의 다른 글

대통령과 군면제  (40) 2012.10.29
박근혜, 내 학생이면 F다  (191) 2012.10.22
어느 가족의 해체  (58) 2012.10.18
박근혜와 독서  (59) 2012.10.16
대통령한테 잘해드려야 하는 이유  (18) 2012.10.10
괴벨스, Go there!  (26) 2012.10.04
  • 이전 댓글 더보기
  • 3할 2012.10.21 18:47

    건설회사 사장질할때 어떻게 큰돈을 벌었는지 저도 알고시퍼요... 따라해서 저도 대선에 나가려구요...

  • 찍찍찎찎찎찎 2012.10.21 20:16

    ㅋㅋㅋㅋㅋㅋㅋㅋ 권모술수란 글 딱이네 ㅋㅋㅋㅋ

  • 토한남자 2012.10.22 07:23

    글이 좀 역겹군요. 욱~

  • 건빠 2012.10.22 11:23

    재미있네요 얼마나 더 그 가족이 해체될지 궁금한 일인 입니다.

  • 건빠 2012.10.22 11:24

    재미있네요 얼마나 더 그 가족이 해체될지 궁금한 일인 입니다.

  • 돈먹는 하마 집안 2012.10.22 12:51

    가족이 뭔필요하냐. 돈이 최고다...마이 무그라.

  • 븅신아 ㅋ 2012.10.22 14:00

    가족해체걱정하는 척하면서 존나까네 ㅋㅋ
    좌파새끼들이 더 더러우면 더러웠지 결코 깨끗하진 않아ㅋ
    꼭 좌파새끼들은 우파비리도덕성 지적하면서 마치 지들은 무결한것처럼하는데 난 그게 싫은거다.
    그 가증스러움. 역겹다. 지독하게....
    좌파 거지새끼들은가진게 없고 앞으로도 가질일이 없는 거지근성들이라 해먹을게 없어서 크게 더럽지도 못하는것 뿐.
    댓츠잇 ㅋ

    • 서민 2012.10.23 13:16

      다른 사람은 몰라도 전 매일 샤워합니다..
      글구 저 이름이 서민이지, 사실은 재벌입니다

    • 2012.10.24 20:22

      무슨근거로 좌파가 더하다는건지는 개인적으로 궁금할 뿐이구요(따지는거 아니, 비꼬는거 아님 정말로)
      처음부터 사지멀쩡하고 상대적으로 정신까지 멀쩡한 사람에게 븅신거리는 븅신의 뇌가 안쓰러울 뿐이구요
      더 더러운 주제에 더러운 새끼들 욕하는 새끼가 더럽게 싫다는 더럽게 혼잡스런 논리의 결론은 나 좌파시러인가 의문스러울 뿐이구요
      그래서 어쩌라는건지 심히 궁금할 뿐이구요
      결국 의미있는 통찰도 해결방안의 제시도 없이 특정(사실상 매우 유동적인)한 성향의 사람들이 난 존나 싫어 라는 스스로의 개성을 표출한 글이군뇨!

  • 개븅신아들아ㅋ 2012.10.22 14:05

    좌빨 너거들은 걍 사회구조 국가탓 남탓 환경탓 하며 거지로 복지에 빌붙어 살아갈운명ㅋ
    장담하는데 대다수 거의 모든 왼쪽애들은 결코 벗어날수 없어 그운명에서 ㅋ
    그게 아닌 놈들은 자기들의 세상을 열고 그곳의 기득권이 되길원해서 좌를 택한 일부 위선자들일뿐 ㅋ

    • 뭐눈엔 뭐만 2012.10.22 14:38

      초등학교는 제대로 나왔니? 논점과 관계없는 댓글로 헛소리니?

    • 2012.10.24 20:24

      어디서 지같은 글을 읽고서 앵무새처럼 꽥꽥거리시는데 허허
      난 니가 요기서 왜이러는지 모르겟군뇨..

  • 한 500년 사시오 2012.10.22 15:12

    한 사람이 일생을 살아가는데, 짧게는 아주 짧게는 어린나이에. 길게는 아주 길게는 100년 전후인데
    얼마나 오래 살아가려고 그렇게 욕을 많이 드시는지 불쌍하오.
    쩐 마니~~~~마니 ~~~ 벌어서 얼마나 많이 벌고 싶을까요.
    욕 마니~~~~마니 ~~~ 욕어서 얼마나 오래 살고 싶을까요.
    앞으로 살면 얼마나 살지 모르고, 얼마나 만족을 하며 살지 모르는 인생
    이제는 조금씩 놓아두며 살아 보시는게 어떠시오 .
    불쌍한 인생살이 하지 말고 이제라도 참살이 하고 살아보시오. 잘될지 모르지만...

    • 서민 2012.10.23 13:17

      저도 그게 궁금해요
      어차피 국가에서 주는 콩밥 먹을텐데
      뭐 저렇게 돈 벌려고 아득바득 살까요...

  • 익명 2012.10.23 08:05

    비밀댓글입니다

    • 기생충서민 2012.10.23 13:18 신고

      아이고 형님 외국가셨군요.
      그 책 너무 부끄러운데 그걸 읽으시고, 심지어 팬이 되셨다니 민망하옵니다. 앞으로 잘하겠습니다. 편히 계시길....!

  • 나만 호롱불.. 2012.10.23 11:10

    나는 이제 오학년 초반이라 세상을 많이 살았다고 할 수는 없지만......
    저렇게 가족 모두가 세상의 욕심을 모두 가져보겠다고 설쳐대는 인간들도 처음 보았구나......
    그래~~ 어쩌면 먼 미래에는 저런 가족의 후손들이 많이 물려준 재산으로 조상을 미화시켜 다듬어지겠지......
    일제 식민지 시절 이후 지금에서 하는 짓이 먼 미래에 똑같이 일어난다면......
    그때 내가 환생해서는 얼마나 슬플까......
    생각 자체가 끔찍함 그 자체로구나......

  • 민수맘 2012.10.24 06:11

    정말 어느놈도 믿을수가 없다!!
    이젠 정치인들한테 신물이 난다.
    그렇다고 투표를 하지 않을수도 없고....
    걍~
    바른말씀 잘 하시는 교수님이 나가 보시죠.
    그럼 한표 찍겠습니다.
    교수님 글에 슬슬 중독됩니다.

    비판의 글이 이리도 맛있는데...
    이왕이면 세상돌아가는 아름답고 따뜻한 글도 써 보실 의향은 없으신지요?

    하도 세상이 어지럽고 더러워서...
    이왕이면 웃고 떠들고 재미있는 너무 행복해서 눈물 나는 그런 소재도 한번 찾아 보세요.
    왕팬이 될것 같습니다.

    • 2012.10.24 20:27

      행복하게 살아가는 좋은 방법중의 하나지요, 편하기도 하구요..

      하지만.. 세상의 곳곳에 행복하고 따듯한 요소도 있지만,,

      그렇지 않은게 사람 눈엔 더 많이 보이나 봅니다.

      그러다보니 저런 것들이 없어져야 더 많은 사람들이 행복할텐데..

      하는 마음이 드는걸 어쩌나요..

  • 동몀이인 2012.11.05 14:55

    난 작은 거라도 땅 한덩어리라도 있음 조켔다.

  • 촌철살인 2012.11.20 16:07

    ㅋㅋㅋㅋㅋㅋ 내용도 내용이지만 교수님 댓글도 엄청 잼나요.ㅋㅋ

    이름이 서민이지 사실은 재벌입니다.ㅋㅋㅋ

    고기도 먹고 싶을 때마다 사 드실수 있는거죠? ㅋㅋㅋㅋㅋㅋ

    댓글 알바들이 발을 못 붙이네.ㅋㅋㅋ

  • Automatic litter box 2013.01.03 11:15

    새로운 게시물 이용할 수있게 혹은 변경이 귀하의 사이트에서 발생하는 경우, 더 많은 읽기 및 방법을 논의 이러한 접근 방식의 좋은 사용을 만드는 방법을 찾는에 관심이 될 경우.

  • Grosir Tas 2014.03.22 10:39

    좋은 기사. 유용 할 수 있습니다

  • manfaat panacea gluta 2015.10.28 17:36

    나는이 웹 사이트를 찾을 수보다 더 행복 해요. 나는 때문에이 환상적인 읽을 수있는 것들 시간 내 주셔서 감사하고 싶었다! 나는 확실히 그것의 모든 조금을 즐기실 그리고 당신이 당신의 웹 사이트에 새로운 정보를 확인하기 위해 즐겨 찾기에 있습니다.

  • glucola 2015.12.26 14:22

    나는 자주 블로그를 정말 귀하의 정보를 주셔서 감사합니다. 이 위대한 기사는 진정으로 내 관심을 정점으로하고있다. 나는 당신의 웹 사이트를 표시하고 일주일에 한 번에 대한 새로운 정보를 계속 확인 예약합니다. 나뿐만 아니라 당신의 RSS 피드에서 선택했다.

  • Obat Pelangsing Alami 2017.01.12 12:02

    당신은 매우 의미가 있습니다 감사합니다

  • cream pemutih wajah 2017.06.15 18:30

    나는 한국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