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염병 권하는 사회

금요일엔 애국합시다

 

 

내가 아는 분 중 최고의 애국자는 그분이다 (그렇다. 우리가 생각하는 그분 맞다).

그분은 대학에 갈 때 서강대 공대를 선택했는데,

그 이유가 우리나라의 공업입국을 위해서였단다.

내가 대학에 갈 때만 해도 공대 전체에서 여자는 천명에 하나 있을까 말까였는데,

그보다 십년도 더 전인 70년대에 그런 생각을 한다는 게 정말 대단하지 않은가?

아마 그분은 대학생활의 낭만은 다 뒤로 한 채 오직 과학기술에만 전념하셨을 거다.

그로부터 20여년이 지난 뒤, 그분은 외환위기로 만신창이가 된 우리나라를 구한다며

정치판에 뛰어드셨는데,

일신의 편안함을 뒤로 한 채 좌파들이 득실거리는 세상으로 몸을 던진 그 애국심은

정말 우리가 본받아야 한다.

물론 그분이 국가를 위해서 도대체 뭘 했느냐 물으면 딱히 생각나는 건 없지만,

그런 질문이나 하니까 남들이 좀스러운 좌파라고 하는 거다.

그분은 존재 자체가 곧 국가인 분이고,

그분이 대통령이 된 데는 발달된 통신장비의 힘도 약간이나마 있었으니, 과학입국의 꿈은 이루어진 거나 다름없다.

 

최근에는 변희재 씨의 애국심이 돋보인다.

우리나라에서 애국 하면 또 빠질 수 없는 분들이 바로 어버이연합 분들이다.

고령에도 불구하고 나라를 사랑하는 모임에는 빠지지 않고 거리로 나와 주시고,

심지어 가스통까지 지참하는 등 일신상의 안전을 돌보지 않는 대담함도 보여주셨다.

모여서 구호를 외치는 그분들의 옆을 그냥 지나치는 게 늘 마음이 아팠는데,

미디어워치 대표인 변희재 씨가 작년 말 고기집에서 애국 할아버지들 600명을 모시고

1300만원어치나 고기를 샀다는 걸 알고 크게 감동한 적 있다.

당장 자기 할아버지에게 고기 한번 안사는 게 요즘 인심인데,

우리나라를 지키는 애국 할아버지들을 그렇게 모시는 이가 있다니,

그야말로 애국 중년 변희재다.

그 당시 고기를 먹던 장면을 동영상으로 보다보니 애국심이 절로 솟았다.

그럼에도 좌파들은 변희재가 300만원을 덜냈다는 사소한 실수를 트집잡아

변리바바와 600인의 고기도적이란 식으로 비판을 하고 있으니,

어떻게 저렇게 마음이 비뚤어질 수 있을까 싶다.

북한을 이롭게 할 목적이 아니고는 그런 식의 딴지를 걸지 않았으리라.

 

 

저렇게까진 아니지만 나도 어느 정도는 애국하면서 살아야지 않은가,고 괜히 죄책감을 갖고 있었는데,

탁현민과 곽현화, 황교익 씨가 나오는 밥 한번 먹자’ 8회를 보면서 애국이란 게

꼭 그렇게까지 거창하지 않을 수도 있다는 걸 깨닫게 됐다.

http://www.podbbang.com/ch/6982

이 동영상을 보면 자유육식연맹이란 단체의 총재 크로커다일이라는 분이 나온다.

 

 

자유육식연맹은 말 그대로 고기를 좋아하는 사람들의 모임인데,

이분은 고기를 싸게 먹기 위해 도매로, 2킬로, 3킬로씩 끊어다가 먹는다고 한다.

쇠고기를 좋아하는 이유가 굽는 데 시간이 걸리지 않아서라고 말하는 크로커다일 총재는

채식주의자와 대립 같은 건 없냐는 질문에 이렇게 답한다.

그분들이 채식을 많이 먹을수록 저희가 먹을 수 있는 고기의 양이 늘어나기 때문에.”

그것 이외에도 월급 전날에도 고기를 먹을 수 있는 환경을 만들어 줘야 한다는 총재의 희망이 꼭 실현됐으면 좋겠다.

 

그런데 이렇게 고기를 먹는 것과 애국은 대체 무슨 관계일까?

자유육식연맹이 낸 성명의 일부를 여기다 옮겨본다.

애국이 별 게 아닙니다. 각자 자기 자리에서 최선을 다하고 고기 많이 먹고 힘내서 열심히 일하고, 맛있는 고기 더 먹으려고 또 열심히 일하면 그게 바로 애국이지 다른 것이 애국이겠습니까?”

고기만 먹어도 애국을 할 수 있다니 정말 신선하다.

위에서 말한 변희재와는 애국하는 방법이 다르긴 하지만,

맡은 자리에서 열심히 일하다 일 끝나고 또 열심히 고기를 먹는 것, 그것만으로도 애국이 될 수 있다니,

이런 식의 애국은 나같은 좌파도 얼마든지 할 수 있겠다 싶다.

불타는 금요일엔 애국을 하자.

크로커다일 총재님이 말씀하셨잖은가.

고기 좋아하는 사람 중엔 악인이 없다.”.

 

'전염병 권하는 사회' 카테고리의 다른 글

진실의 입  (25) 2014.02.24
검찰, 국정원, 그리고 남동생  (27) 2014.02.19
금요일엔 애국합시다  (17) 2014.02.13
윤진숙 장관의 빛과 그림자  (48) 2014.02.07
문재인은 왜 졌을까?  (59) 2014.02.05
벌써 각하가 그립습니다  (77) 2014.01.15
  • 세눈박이욘 2014.02.14 00:29

    교수님의 이번 글을 읽고보니
    저도 술과 고기를 소비함으로써
    금요일엔 스스로는 의도치 않은 애국자가 되는군요.
    변리바바와 같은 애국자가 되려면 하다못해 130만원치라도 먹어야
    될텐데 제겐 불가능한 수준인 듯 합니다.
    아울러 노인공경에 애국까지 실천하는 변씨가 GH의 수첩에 있을텐데
    왜 중용해 쓰지 않는지 문득 궁금하기도 합니다.

    • 서민 2014.02.14 16:09

      저도 그게 좀 안타까워요. 국가를 위해 써야 할 변씨의 에너지가 고소고발에 들어가고 있으니... 대통령게서 좀 굽어살피시면 좋겠어요 어차피 누가 해도 굴러가는 판에, 해수부장관이라도 시켜줬으면...

  • 이현숙 2014.02.14 06:21

    아~ 그렇군요 이렇게 애국하는 길이 있다니 놀랍기만 합니다.
    역시 교수님 이십니다. 어쩜 이리 콕콕 찝어서 알려주시는지요,
    교수님 글을 대할때 마다 그져 감탄할 뿐입니다.
    방구석에서 세상탓만하고 걱정만하던 대한민국 아줌마에게
    애국할수 있는 길을 알려주시니 진심 감사하네요.

    제일 윗분처럼 위대한 애국은 하기 어렵고
    변씨처럼 어르신들에게 1300만원의 거금을 투척하기도 힘들지만
    고기를 먹는것만으로도 애국이 된다니 조금이라도 먹어보도록 해야겠네요..
    365일 중에서 금요일만이라도 애국을........

    • 서민 2014.02.14 16:10

      음, 이 글을 쓰게 된 계기는 순전히 제가 대치동 고기집에 예약을 했다는 거죠 호호호. 근데 그걸 애국으로 포장한 건데, 사실 애국이란 게 저희같은 좌파들이 기회가 없어서 그렇지, 기회만 주어지면 잘할 수 있잖아요. 변씨 일가가 독점하는 현실이 좀 거시기해요!

  • 김경민 2014.02.14 08:02

    고기 먹는 게 애국이라면 저는 이미 애국자네요. ㅎㅎ

  • 이현애 2014.02.14 11:00

    고기만 많이먹어도 애국자가 되는 멋진 대한민국!

    폭설에 갇혀서 꼼짝도 못하고 있는데,
    숨통이 트이도록 웃었읍니다.
    추위에 건강조심하세요.

  • CJK 2014.02.14 11:27

    <잘난 놈과 못난 놈>


    잘난 놈들 눈으로 보면
    못난 놈들은
    꼭 못난 놈들하고만
    노는 것처럼 보일 터이고

    못난 놈들 눈으로 보면
    잘난 놈들은
    꼭 잘난 놈들하고만
    노는 것처럼 보일 터이다.

    못난 놈들이
    못난 놈들과 어울리는 것은
    동병상련의 마음일 터이고

    잘난 놈들이
    잘난 놈들과 어울리는 것은
    선민의식의 마음일 터이다.

    잘난 놈들 눈에는
    못난 놈들이
    한없이 못나 보일 터이고

    못난 놈들 눈에는
    잘난 놈들이
    더없이 못나 보일 터이다.

    이리하야
    마침내 세상에는
    못난 놈들만 남게 되는 것 아니겠는가.

  • jsyu 2014.02.14 16:35

    급 고기 땡기네요^^
    ㅎㅎㅎㅎㅎ 유쾌한주말 되세요~

  • sjb 2014.02.14 19:02

    다소 뜬금없는 얘기 같지만, 저는 변희재 씨가 '진짜사나이' 에 나왔으면 좋겠어요. 자칭 애국 보수라는 이미지와 군대는 정말 찰떡궁합 아니겠어요? 몸이 잘 견디겠냐 하겠지만, 40대 서경석도 열심히 하고 있더군요. 고소 고발의 달인이라는 강용석도 방송에서 떴는데, 변희재라고 뜨지 않을 이유 있습니까? 게다가 촬영하는 부대 장병들에게 고기 사주면, 시청자들한테도 좋은 인상을 줄 텐데. 고기를 사줄려면 국가를 위해 희생하는 군인들한테 사줘야 마땅하지 않겠습니까? 왜 그런 생각은 못 하고, 쓸데없이 종북 관련 고소 고발이나 해서 욕만 얻어먹는지 모르겠네요.

  • kbsisnopbs 2014.02.14 23:49

    고기 중에 미제 안심은 더욱 애국을 도와준다 하더이다.

  • 서민팬 2014.02.15 00:48

    오늘도 NK세포가 많이 분열하겠네요.^^

  • 땜빵맨 2014.02.15 05:43

    "고기 좋아하는 사람 중에는 악인이 없다"
    크로커타일님 존경

  • 성삼기 2014.02.19 12:51

    아이들도 저도 요즘은 고기가 별로 안내키는데...
    교수님의 이번 지시(?)사항은 고민거리네요.
    그런데!!! 무한리필 고기집이 눈에 번~~쩍!!!
    크하하 사실은 안내키는게 아니라
    가격땜에 그랬던 것인데... 크하하
    교수님땜에 호강하겠네요. 감사합니다.

  • 촌철살인 2014.02.20 15:30

    자유육식연맹 회장님 크로커다일 변리바바와 600인의 고기도적 변희재..
    참 대비되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