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염병 권하는 사회

진실의 입

 

 

 

 

 

 

 

 

 

 

 

 

 

 

 

 

 

그런데 어느 날부터 진실의 입이 이상해졌습니다

 

 

 

 

 

급기야 1년 가까이 아무 말도 하지 않아 버렸습니다.

 

 

 

뜬금없는 일에는 갑자기 입을 열었습니다 

 

 

 

검찰과 국정원이 증거를 조작해 멀쩡한 사람을 간첩으로 몬, 서울시 공무원 간첩단 사건이 일어났지만 진실의 입은 다시 침묵합니다.

 

 

 

 

 

 

 

 

사람들은 점점 진실의 입을 외면하기 시작합니다.

 

 

 

   그래도 진실의 입은 즐겁습니다. 조사 결과 사람들의 절반 이상이 여전히 자신을 믿는다고 했으니까요.  

'전염병 권하는 사회' 카테고리의 다른 글

조선족 바로알기  (28) 2014.03.08
국정원, 당신의 능력을 보여 주세요  (24) 2014.03.02
진실의 입  (25) 2014.02.24
검찰, 국정원, 그리고 남동생  (27) 2014.02.19
금요일엔 애국합시다  (17) 2014.02.13
윤진숙 장관의 빛과 그림자  (48) 2014.02.07
  • 마태우스 2014.02.24 19:04

    별짓 다하는구나. 이걸 글이라고 썼냐?

    • 서민 2014.02.24 19:04

      엄밀히 말하면 화보집 같은 겁니다 형님. 열심히 하겠습니다

    • 세눈박이욘 2014.02.24 20:03

      마테우스님,
      부러우면 지시는겁니다^^^

    • 마태복음 2014.02.24 22:40

      마태우스님 1등 축하해요
      이건 글이 아니라 댓글이예요

  • 세눈박이욘 2014.02.24 20:08

    MB의 쌔빠닥(경상도 사투립니다)이 자극적인 사진입니다.

  • sjb 2014.02.24 20:20

    중요한 일에 대해 침묵하는 것보다 더 화딱지 나는 건 없죠. 임영박치럼 엉뚱한 소리라도 했으면 좋겠단 생각이 드네요. 구관이 명관이란 말은 무능력하고 교활한 지도자 한테도 해당되는 건가?

  • 기생충박멸 2014.02.24 21:04

    이 땅에 묻은 선조의 얼을 담아,,내가 이래도 되나 싶을 정도로,,천천히,,,

    저 닥주둥아리를 빡,,,,,끝 !!

  • 서민팬 2014.02.24 22:05

    Wow...^^, 오늘 글은 굉장히 참신하네요!!

  • 이현애 2014.02.24 22:13

    많은 생각을 하게하는 글이네요.
    벌써 늑대와 양치기소년이 되버린 언니 말을 얼마나 믿어줄까요

  • 길벗 2014.02.24 22:32

    1년동안 쌓인 마음이
    오늘 이 글을 읽고 조금 진정이 되는 듯 합니다
    2등인데 1등된 댓통녀 박근혜님!
    우리도 연아처럼 통 크게 그냥
    넘어가게 될까요? 안될까요?
    어떻게 될지 .................



  • 동희 2014.02.25 00:03

    마지막이 제일 슬퍼요..

  • 풀잎 2014.02.25 07:52

    이를 어쩝니까?
    딸이 자그마치 넷인 저는 특히나 마지막 진실의 입에 드신 저분을 멀리해야겠습니다.
    같은 여성이라고 더 눈길 주고, 보고 배울까봐서요...

  • 삐따기 2014.02.25 10:29

    파워포인트 좀 하시네요 ㅎㅎㅎ

    마지막 분... 지금 무슨 경제혁신 3개년 계획 말한다는데...

    15년이 아니어서 다행입니다.

  • 이준서 2014.02.25 11:04

    정말 여러분 들의 말대로 마지막 사진~ 어떡해요?
    나라가 큰 일입니다.

  • CJK 2014.02.25 12:58

    그리스 신화에 나오는 <프로크러스테스 침댸>가 생각이 나네요. 침대 길이보다 길면 발을 잘라내고,
    침대 길이보다 짧으면 발목을 늘여 침대에 억지로 꿰맞추는, 모든 기준이 오로지 자신의 침대였다는
    그 말도 되지 않으면서 말 같은 신화 말입니다.

    • 세눈박이욘 2014.02.25 17:01

      적절한 비유시네요.
      그 침대에는 특수장치가 있어서 침대 자체를 늘였다 줄였다 했기에 아무도 맞는 사람이 없었다더군요.

  • 성삼기 2014.02.25 13:35

    참신하게 정리하시느라 고생하셨습니다.
    MB처럼 드러내지도 않고
    그저 꿀먹은 벙어리처럼 그러시니 ...
    나라발전이 스톱된 느낌이어서 답답합니다.

  • 수덕 2014.02.25 17:37

    샘의 펜입니다..언제나 잘 보고 있습니다

  • 이혜정 2014.02.25 20:37

    잘봤습니다. 마지막 대목이 절망적이긴 합니다.ㅜ ㅜ

  • 벙어리장갑 2014.02.25 21:47

    지금 손석희앵커의 가카취임 1주년 토론을 보고있습니다. 가카취임 1주년 되는지금 새누리당을 지지하신 우파여러분 얼마나 자랑스러우십니까? ^^ 홍문종, 김재원으원 참 대단하십니다. ㅋㅋ 그밥에 그나물... 그가카에 그여당으원입니다. ㅎㅎㅎ

  • 도토리세개 2014.02.26 01:31

    ㅋㅋㅋㅋ
    심지어....그 입은 하수들의 원고만 읽는대요.

  • 팬입니다. 2014.02.26 11:33

    서민 교수님의 웃는 얼굴에 촌철살인, 너무 좋습니다. 감사합니다.

  • 큰푸른물 2014.02.26 18:04

    교수님....
    한 눈에 정리가 됩니다.
    무엇이 문제인지....
    고맙습니다 !!!!
    그리고.....
    교수님의 안위가 걱정됩니다.
    베란다쑈는 왜 안나오시는지....

    • 기생충서민 2014.03.02 00:20 신고

      넷? 베란다쇼 가끔 빠질 때가 있구요, 무슨 다른 이유가 아니라 저랑 안맞는 주제여서 그랬던 겁니다. 글구 그나마도 이제 베란다쇼가 끝나서....! 글로만 뵈요 앞으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