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내 전공은 기생충

식당의 말 그림

 

 

작년 언제쯤, 천안 백화점 식당가에서 보리밥을 먹는데

식당 주인이 오더니 A4 용지를 내민다.

사인 하나만 해주세요.”

인지도로 봐서 그럴 정도는 아니었는데 어떻게 이런 일이?

천안에는 유명 연예인이 살지 않는데다 스타들이 천안까지 오는 일도 드물기에

나같은 사람한테도 이런 기회가 오는구나 싶었다.

정성스럽게 말 그림을 그려 줬더니, 붙여 놓겠단다.

솔직히 좀 뿌듯했다.

몇주가 지난 뒤 아내를 데리고 그 식당에 가면서 그때 일을 자랑했다.

이 식당이 내 사인이 붙어 있는 유일한 곳이야!”

하지만 막상 들어가보니 알 듯 모를듯한 연예인들의 사인은 잔뜩 붙어 있었지만,

내 사인은 아무리 봐도 없었다.

좀 무안했고, 밥을 먹다가 결국 이런 말을 했다.

앞으로 여기 오지 말자. 맛도 별로 없네.”

사인을 받고서도 붙여놓지 않는 경우가 있다는 것을 그때 처음 알았기에,

그 후 식당에서 사인을 해줄 기회가 가물에 콩나듯 있었지만,

지나친 흥분을 자제한 채 말만 그리고 말았다.

   

 

지난 토요일, 지인 몇이 놀러와서 먹자골목 안의 음식점에 갔다.

음식점 이름이 기린으로 시작되는 곳이었고,

입구에 진짜로 기린 한 마리가 놓여 있었다.

여기 매운갈비찜이 유명해요라는 지인의 말에 그러자고 했는데,

좀 맵긴 했지만 맛은 엄청났다.

알고보니 그집은 유명한 맛집이었는데,

더 고무적인 것은 그집 사장님이 날 알아보는 안목을 가지셨단 거였다.

내게 쿨피스를 서비스로 주시면서 사인을 요구했던 것.

어제, 난 요즘 입맛이 없어진 아내를 꼬드겨 다시 그 집을 찾았다.

사장님은 날 아주 반갑게 맞아 주셨는데, 그 다음 말이 감동이었다.

그때 해주신 사인, 저기다 붙여 놨어요.”

사장님이 가리킨 컴퓨터 모니터 위에는 정말 내 사인이 붙어 있었다.

 

금방이라도 모니터를 차고 나갈듯한 말 그림을 보고 있자니 감동이 몰려왔다.

간만에 포식을 했다는 아내와 함께 그 집을 나오면서

시시때때로 그집에 가서 매운갈비찜을 먹자고 다짐했다.

내 사인이 붙어 있는 유일한 식당인데 내가 안가서야 되겠는가.

 

'내 전공은 기생충' 카테고리의 다른 글

저는 왜 이렇게 머리를 잘랐을까요  (23) 2014.11.23
청출어람 대통령  (23) 2014.10.17
식당의 말 그림  (33) 2014.05.29
박근혜 대통령과 아침 먹고 왔어요  (26) 2014.04.01
제닥을 소개합니다  (36) 2014.02.05
한국 남성의 가슴 환타지  (20) 2014.01.08
  • 이소영 2014.05.29 11:16

    교수님 궁금합니다. 정말 기린고기엔 기생충이 없나요?

    • 기생충서민 2014.05.29 11:48 신고

      저..그게요 저 위 사인은 이 글을 쓰기 위해 그냥 연습삼아 한 거구요, 기린고기라고 왜 기생충이 없겠어요. 다만 기린은 초식이니 사람에게 옮는 기생충은 없을 것 같긴 해요..

  • 열혈팬 2014.05.29 11:23

    기린고기를 파는 음식점이 있는 줄 알고 깜놀~ ㅎㅎ 저도 매운 갈비찜 좋아하고 마태우스 싸인도 받고 시퍼요~~~ 그런데 어제 <그가 그립다>책을 읽었는데 교수님 프로필에 경기대학교 교수로 나오던데 학교 옮기셨나요?

    • 기생충서민 2014.05.29 11:47 신고

      아 네 거기 매운갈비찜 정말 맛있어요 보통맛 시켜도 맵던데 매운맛 시키면 거의 죽을 거 같아요^^ 글구 그 책에 나온 제 프로필은요 저도 왜 그렇게 된지 모르겠어요. 저자교정 때 프로필 확인은 안하고 본문만 디립다 고쳤거든요. 전 여전히 단대 있고요 앞으로도 쭉 있고 싶습니다

  • 이준서 2014.05.29 11:39

    처음 교수님 말그림을 보고 얼마나 웃었는지 몰라요^^
    또 보니 반갑네요 ㅎㅎㅎ
    음식점에서 원하시면 여러군데 그려 주세요~~~^_^

    사인 덕분에 더 맛있게 드셨나 봐요 ㅋㅋ

  • 닥쳐 2014.05.29 12:50

    음왓왓왓왓,,,,
    웃지 않을수가 없네요,,,
    총리후보로 하마평도 안올라오고,,,
    댓글로 기린평뿐이라니,,

    • 서민 2014.06.10 22:14

      갠적으로는 안대희가 더 나았던 거 같아요. 문씨보단요.

  • 세눈박이욘 2014.05.29 14:34

    언제 봐도 귀여운 서명입니다^^^

    저도 매운 음식 무지 좋아라 하는 축인데,

    한 번 먹으러 가야겠습니다.

    • 서민 2014.06.10 22:14

      아 그래요? 세눈박이욘님과 2단계 매운맛에 도전해 봐야겠군요

  • seizetheday 2014.05.29 16:05

    저도 매운 음식 차~~암 좋아하는데요.
    차고 나갈 듯한(?? ^^;) 말그림도 볼 겸 한 번 가야겠네요...ㅎㅎ

    근데 "기생충 없는 기린 고기"라는 표현 아래 왜 말그림이예요?
    저는 기린을 그리시고자 했으나 잘 안되어서 그런 줄 알았어요. ^^;

    • 서민 2014.06.10 22:15

      아닙니다 전 기린도 잘 그립니다. 그림 좀 그린다고요!! 말그림을 그린 이유는 제 사인이 원래 저거랍니다. 몸통에 제 이름 쓰는 거...

  • CJK 2014.05.30 10:13

    고기집 이름이 <기린고기>인가요? 아니면 진짜 '기린고기'를 파는 집인가요?
    아마도 고기집 이름이 <기린고기>같은데, 그림은 '말'? 얼른 매치가 안되네유.

    누군가 이런 말을 했다죠. 사위지기자사(士爲知己者死)
    뜻을 풀이하자면 '선비는 자기를 알아주는 사람에게 목숨을 바친다.'

    헉!! 이런 뜻이라고 하네요.. 기생충박사님을 한 눈에 떠억 알아봤으니 목숨까지는
    아니더라도, 매출은 좀 팍팍 올려주어야 겠네요.

    참, 5공인사인 어느 분께서 위와 비슷한 말을 한 적이 있어요.

    " 여자는 자기를 알아주는 사람에게 정조를 바치지만
    남자는 자기를 알아주는 사람에게 목숨을 바친다."

    남이 알아준다는 게 기분 나쁜 일은 결코 아니겠죠? ^^^

    • 서민 2014.06.10 22:09

      뒤늦게 죄송해요 기린더매운갈비 구요 기린고기를 파는 건 절대 아닙니다! 글고 알아주는 그 주인을 위해 몇번 더 갔답니다^^

  • 세눈박이욘 2014.05.30 10:47

    댓글러 분들께서 교수님의 서명이 기린고기(?)집이라
    특별히 말 그림이 들어간 것인지 궁금해하시는데
    제가 아는 바로는
    교수님 서명에 원래 말그림이 들어간다고 합니다
    그런데,다시봐도 기린고기집이랑 묘하게 잘 어울리는서명이군요ㅎㅎ

    • 서민 2014.06.10 22:10

      그렇죠 1996년 혹시 몰라서 사인을 만들었는데 그게 바로 말사인이죠

  • 삐따기 2014.05.31 11:51

    유명하신 서민 교수님..
    제가 이 블로그에 들어와서 댓글을 다는 사람인 것이라는 것도
    영광입니다.
    좋은 글 부탁드립니다.

  • 방랑자 2014.06.01 01:02

    서민교수님께서 말을 그리시는 것으로 봐서, 자신의 띠를 표현한 것 같습니다... 67년생이라고 들었는데, 아마 빠른 67년생으로, 음력으론 66년 12월생일 듯... 그래서 말띠... 그게 맞다면, 제가 한 살 위네요... ㅋㅋㅋ. 저는 뱀을 그려야 되나... 오늘부터 뱀그림 연습해야겠습니다. 항상 하시는 일 건승하시길...

    • 서민 2014.06.10 22:10

      형님...^^ 말띠 때문에 말을 그린 건 아니어요 제 필명이 마태우스잖아요 그래서 말을 그린 건데요 요즘은 그냥 말띠라서,라고 말합니다

  • 성삼기 2014.06.02 11:34

    좋으셨겠어요
    좋은 세상이예요
    이런 애기로 가득 넘쳐나는 세상이라면요

    전 사인 연습은 결재용으로만 해봤는데
    그런 사인 연습을 하시는 분들은 극소수일테니
    성공하셨습니다. 으하하

    • 서민 2014.06.10 22:13

      글게 말입니다 즐거운 얘기만 있음 참 좋을 텐데, 현실은...ㅗㅜㅜ

  • 촌철살인 2014.06.02 16:17

    ㅎㅎ 천재는 악필이라더니...교수님... 초딩체에요.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 낚시꾼 2014.06.07 00:28

    안녕하세요 낚시를 자주하는 사람입니다.
    교수님 질문이 있습니다. 겨울철 하천에서 잡은 육식 어종 뱃속
    이물질 자생 어종에 기생충,간흡충,장흡충 감염이 있으면,
    해당 육식 어종을 회로 먹을 경우 기생충 감염이 발생할까요?
    겨울철 하천 대장균 수치의 증가는 광절열두조충과 관계가 있을까요? 최근 몸에 이상 증상이 나타나 걱정이 됩니다.
    2년 전부터 어지럼증, 두통, 황달, 야맹증, 만성피로,오른쪽 갈비뼈밑 통증, 대변 검사 없이 내과에서 처방전 받아서 약먹어야 하나요?
    확진 환자만 약 처방전 주나요? 전에 회를 같이 먹은 사람에게도 주고 싶은데, 모두 같이 병원가야하나요?
    질문이 많아서 죄송합니다 ^^;;

    • 서민 2014.06.10 22:12

      잡아서 드시는 고기는 대개 기생충이 있죠. 그리고 그걸 드시면 걸리는 거구요... 근데 광절열두조충이라기보단 간흡충이 확률이 더 높습니다. 글구 처방을 받으려면 변검사에서 나와야 보험이 되구요 뭐 그냥 처방을 해달라고 해도 해줄 거에요... 한분이 타서 같이 드시는 것도 뭐 가능할 거에요

  • 강뽀 2014.06.07 16:19

    우울할 때마다 서민 교수님 블로그에 종종 찾아오곤 합니다. (아직까지 소기의 목적을 달성하지 못하고 돌아간 적은 없습니다.ㅎㅎㅎ) 지나친 흥분을 자제한 채 말 그림만 그리셨다는 모습이 상상돼서 많이 웃다가 갑니다!!! 그리고 교수님, 그림도 무척 잘 그리시네요!!! 멋져용!!!

  • 티처써니 2014.06.18 11:02

    교수님! 강연, 칼럼읽고 위트에 빵빵 터져요

  • 학생 2014.06.23 01:09

    교수님! 6월 14일날 인천 인문학 토론대회에서 강연들은 학생입니다.
    91페이지에 사진 잘봤다고 말했던 학생인데 기억하실지 모르겠네요!
    교수님이 해주신 싸인이 너무 좋아서 사진으로 찍어놓고 핸드폰 배경화면으로 해놨어요ㅋㅋㅋ ♥♥
    인터넷 둘러보다 이렇게 연재하시는 사이트를 알게되어 둘러보다가 딱 싸인에 관한 글이 있길래 댓글 남겨요ㅎㅎㅎ

  • 허나영 2014.08.03 17:17

    여기서 여쭤봐도 되는건지 모르겠지만 답답한 마음에 글 올립니다 계곡물에서 생수인줄 알고 받아놓은 계곡물을 먹었습니다. 혹시나 해서 인터넷 검가색가늠을 해보니 스파르가눔이란 기생충에 감염될수도 있다고 하는데 정말 그런가요? 그렇다면 감염여부를 진단할수 있는 방법은 있나요? 저만 먹은게 아니라 아이들도 먹어서 무지 걱정이 됩니다
    꼭 꼭 답변 부탁드립니다~~

  • 마구리 2014.09.01 21:50

    안녕하세요. 평소에 교수님 불로그 들러 종종 잘 보고 있는 팬입니다. 베란다? 때 보고 재미있는 개그맨 인가 했었는데 ㅎㅎ ^^;;;

    오늘 천안에 출장자 가서 친구놈을 맏났는데 불광동 기xxxx로 오라해서 갔더니 어디서본 기시감이 있는 싸인이 있더군요. 싸인보고 예전에 교수님 블로그에서 본 집이 이집인가 싶어 먹고 나서 블로그 들어와 보니 교수님 앉은 자리 바로 그 곳에서 제가 먹었네요. 반가운 마음에 글 남김이다. 행운이라면 행운인데 오늘 로또하나 사야 겠네요. 당첨 되면 기린xxxxx에서 한턱 쏘겠습니다 ㅋㅋㅋ

  • 마구리 부인 2014.09.01 22:03

    출장간 오빠가... 자기 여기서 밥 먹었다며~ 문자를 보냈네요, 교수님 블로그에 글도 남겼다면서요.

    이렇게 길게 글을 남길수있는 사람이었구나 새삼... *_* 교수님 정말 좋아하나봐요 ㅎㅎ
    그러고보니 전에.. 서민 교수님 나오는 프로 재밌게 보고있던 오빠가 기억나네요~ㅎㅎ

    9월, 행복하게 보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