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염병 권하는 사회

일관성에 관하여


개 세 마리가 사는 우리 집에는 미니미라는 이름의 개가 있다.

첫째 강아지가 다리가 부실해 잘 못움직이는 탓에,

작년 5월에 입양한 둘째 강아지-팬더-가 심심할까봐 서둘러 미니미를 데려온 것.

미니미는 유모라는 자기 신분에 걸맞게 팬더랑 아주 잘 놀아줘서 우리 부부를 흡족하게 해주고 있다.

내가 퇴근을 하면 팬더는 그냥 달려나오는 반면 미니미는 늘 입에다 뭔가를 물고 나온다.

그게 일 때도 있고, 천으로 만든 뼈다귀일 때도 있지만,

입에다 뭔가를 물고 나오는 건 언제나 똑같다.

나름의 일관성이 있다는 얘긴데,

어느 날이든 그런 행동을 안한다면 그건 미니미의 상태가 좋지 않다는 뜻이니 주의깊게 지켜봐야 한다.

 

지난 대선 때, 정문헌 새누리당 의원은 이명박 정부의 청와대 통일비서관으로 재직하며 회의록을 열람했다.

그리고 2012108일 통일부 국정감사에서

노 전 대통령이 북한 김정일 국방위원장에게 NLL을 주장하지 않겠다는 취지의 발언을 했다는 주장을 함으로써

대선을 NLL로 소용돌이치게 만들었다.

그 이전까지 정문헌이란 이름은 잘 알려지지 않았기에 국감장은 그의 스타탄생의 장이었던 것.

그로부터 두달 뒤, 김무성 의원은 대선 직전인 20121214일과 19

박근혜 후보의 부산 찬조유세 때 회의록의 일부를 토씨 하나 틀리지 않게 인용한 뒤

찌라시에서 봤다고 주장했다.

그 찌라시가 혹시 정문헌 의원의 별명이 아닐까 싶기도 한데,

아무튼 이 사건은 국가의 기밀이 돼야 할 정상회담이 불법으로 유출되어 정쟁에 이용된,

아주 고약한 사례다.

이런 식이면 박근혜 대통령이 정상회담시 김정은 위원장님 신수가 훤하네요라고 덕담을 했을 때,

박근혜 대통령, 김정은에게 비굴한 아부라면서 공격을 받을 수도 있잖은가?

결국 민주당의 고발로 NLL 회의록 유출사건을 검찰이 수사하게 되는데,

그토록 길고 긴 세월 동안 수사를 한 끝에 검찰이 내린 결론은 다음과 같다.

-김무성; 혐의없음.

-발췌록을 무단 공개한 남재준 당시 국정원장; 적법한 열람이었음.

-정문헌; 벌금 500만원에 약식기소

그간 우리가 익히 봐온, 참으로 검찰스러운 결론이 아닌가?

약자에겐 추상같지만 강자에겐 유난히 관대한 검찰의 일관성은 존중돼야 마땅하다.

만약 검찰이 어느날 갑자기 청와대를 향해 칼끝을 겨눈다면,

그건 검찰이 약간 맛이 갔거나 청와대가 임기가 얼마 안남았다는 뜻이니,

주의깊게 지켜봐야 한다.

 

마지막으로, 새 총리후보로 문창극 전 중앙일보 논설위원이 뽑혔다.

DJ 시절부터 저격수 비슷하게 필봉을 휘둘렀던 문창극은

무상급식에 대해 다음과 같은 명언을 남긴 바 있다.

좀 심하게 비유하자면 우리 아이들이 공짜 점심을 먹기 위해 식판을 들고 줄을 서 있는 것과,

식량 배급을 타기 위해 줄을 서 있는 북한 주민이 그 내용 면에서는 다르지 않을 수 있다는 얘기다.“

한 마디로 뇌가 오른쪽으로 많이 치우친 분인데,

세월호의 비극으로 흉흉해진 민심을 달랠 겸 총리를 갈아치우는 줄 알았던 대통령이

왜 저런 분을 후보로 지명했는지 참 신기하다.

말은 신기하다고 했지만 사실 이번 인사는 현 정부 들어 익히 봐온, 참으로 박대통령스러운 인사다.

저 사람만 빼곤 다 괜찮아,라고 했을 때 굳이 그 사람을 집어다 요직에 앉히는 박대통령의 일관성도

존중받아야 마땅한데,

만약 박대통령이 덕망있고 훌륭한 사람을 발탁한다면,

그건 그 사람이 원래 뽑으려던 사람과 동명이인이거나 어떤 이유로든 박대통령의 세계관이 급격한 변화를 겪은 거니,

지체없이 진돗개 하나를 발령해야 한다

'전염병 권하는 사회' 카테고리의 다른 글

월드컵 감독과 국무총리  (21) 2014.06.27
잔대가리의 달인들  (16) 2014.06.17
일관성에 관하여  (22) 2014.06.10
증오감 투표를 끝내자  (23) 2014.06.03
대통령님, 변희재 형님을 중용하십시오  (65) 2014.05.13
국어교육이 문제다  (25) 2014.05.11
  • seizetheday 2014.06.10 19:14

    진돗개 하나 발령하는 날이 하루 빨리 좀 왔으면...ㅠㅠ

  • 벙어리장갑 2014.06.10 20:21

    교수님의 날카로운 비판도 일관성 있으십니다. 더불어 저희도 일관성있게 공감하고 있지요. ^^

    • 서민 2014.06.10 21:03

      앗 제 글이 날카로웠나요 과한 칭찬, 감사드립니다. 꾸벅

  • 성삼기 2014.06.10 20:50

    답답하네요
    '정치'를 멀리하고 싶군요
    답이 안나오네요

  • 성삼기 2014.06.10 20:50

    답답하네요
    '정치'를 멀리하고 싶군요
    답이 안나오네요

    • 서민 2014.06.10 21:02

      고맙습니다. 덕분에 댓글이 4개나...^^ 댓글이 저의 답답함을 경감시켜 주지요

  • 이준서 2014.06.10 21:28

    총리 임명에 오늘은 교육감도 임명제로 한다데요~
    자기 입맛에 안 맞으면 그냥 법도 바꿔 버리네요........

  • CJK 2014.06.10 22:10

    마지막에 이르러서는 (일관성 = 똥고집)
    이런 등식을 떠올리게 하는군요. ㅠ.ㅠ

  • 세눈박이욘 2014.06.10 23:24

    진돗개 둘은 이미 청와대로 발령 가 있죠.? ^^^:

    '새롬'과'희망'이라더군요.

    저도 좋아라하는 강아지들에게 예쁜 이름을 붙여 준 것은 다행입니다만,

    '세월호 참사 이후엔 새로움과 희망을 심어주지 않으려나?' 고 했던

    기대는 또 한번 무너지는 총리인사이입니다.

    문내정자가 나름 유명인사겠지만 정치계에선 거의 듣보잡 수준인데

    이런 인물을 데려다 앉혀놓고 무슨 책임 총리제며 무슨 쇄신이며

    국민 통합이며 나아가 국가 개조(?)를 하겠다는 것인지......

    미개한 저는 이해가 가질 않습니다.


    6.4 지방 선거 결과에 대해

    '박근혜 정부는 이번 지방선거를 승리한 것으로 여기고

    이전의 기조대로 인사와 국정 운영을 할 개연성이 있다.'라고 한

    어느 정치 평론가의 예측이 귓가에 맴도는 밤입니다.

  • 임종원 2014.06.11 01:28

    안녕하세요 교수님. 주제에는 좀 벗어나지만 저희집 2살된 막내딸 미미 (코카푸입니다.) 도 반가운 사람만 만나면 입에 꼭 뭘 물고 나옵니다. 그 중 90%가 제 큰아들이 아무렇게나 벗어논 냄새나는 양말이죠 :). 아무튼 주옥같은 선생님의 글 잘 읽고 있습니다.

    • 서민 2014.06.17 21:38

      아이고 그렇군요 정말 귀여운 미미네요. 오늘 저희 미니미가 아프네요. 토하고 설사해서 병원 다녀왔어요. 그 녀석이 아프니 저도 힘이 하나도 없어요. ㅠㅠ

  • 피구왕 2014.06.11 13:45

    방향없는 일관성과 맹목적인 일관성이 결국 사람을 잡죠
    이번 선거에서 어설프게 심판한 결과를 혹독하게 치룰것이라는 것을 조금이라도 인지했더라면, 선거 후에라도 저런 식으로 막가파가 되진 않았을텐데라고 1% 기대해봅니다. 아무 소용 없긴 하지만요 ....

  • 골드문트 2014.06.12 04:38

    서민 교수님 오랜만입니다. ㅎㅎ 잘지내고 계시죠? 간밤에 옛 블로그 흔적 따라가다 샘 생각나서 들렀습니다. 예전 블로그에 글이 다 사라졌다며 따뜻하게 걱정해주신 댓글도 잘 읽었어요. 새 블로그 주소 남기고 갑니다. 시간 나실 때 놀러오셔요.

  • 이현애 2014.06.12 12:14

    슬픈 현실이네요 ㅠㅠㅠ

  • 우리의영웅 번 개 맨 2014.06.13 04:16

    진돗개를 발령한다는게 무슨 말인지?
    저만 이해 못하는 건가요...?!
    아무나 대답좀ㅎㅎ

    • 세눈박이욘 2014.06.13 11:40

      애완견을 자식처럼 세 마리나 키우시는 서민 교수님의 풍자 혹은 중의적 표현이 아닐까요?^^^

      참고로
      진돗개 발령은
      대한민국의 갑작스런 위협 상황(무장간첩침투,폭동 등)에 대한 비상경계태세입니다.
      (역사에서 배우신 봉화제도를 생각하시면 이해가 쉬우실거에요)
      평시엔 진돗개 셋 상태이고
      위협 가능성이 높을 때는 진돗개 둘,
      위협 실제 발생시 진돗개 하나가 발령됩니다.

      ***데프콘(1~5단계)이라는 방어준비태세는 전시상태에 대한 태세를 말합니다.우리나라는 휴전상태인지라 평시에도 4단계(Double Take)상태 입니다.
      둘이 겹치는 부분이 없지 않겠지만 '한미연합사'의 개입여부나 '전시 작전 통제권'을 생각하시면 구분이 쉽지 않을까 합니다^^^

    • 서민 2014.06.17 21:36

      앗 이런 질문이 나올 줄 몰랐습니다. 답이 늦어 죄송하고요, 그냥 대통령 상태가 좀 이상한 것일지 모르니, 비상체제로 가야 한다는 얘기입니다

  • 세눈박이욘 2014.06.14 02:12

    문창극의 동영상을 짜집기니 뭐니 하길래 어렵게 뒤지고 뒤져 1시간 여를 꾹꾹 참고 풀버전을 끝까지 다 들었습니다.

    '나는중보자다.나라와 민족을 위해 중보하는 중보자다.'라는 타이틀 아래 기도하자는 취지의 온누리교회 수요 여성예배(강연)에서
    3번째 '나라와 민족,정치,경제 가운데 우리가 무엇을 위해 구체적으로 기도해야 하는지에 대해......'라는 주제의 문창극 강연이더군요.

    저는 '언론밥 수십 년 먹은 사람답지 않은 무성의한 스쳐 지나가는 강연'이였다는 느낌을 받았지만 동영상을 보시는 분들마다 각각 와닿음이 다르실테니 짬들 내셔서 한 번 보세요^^^

    ***제가 동영상 풀버전를 찾은 곳은 노동과세계>검색:문창극>[미디어]문창극망언동영상입니다.

  • 촌철살인 2014.06.19 11:13

    문창극 총리후보자만 불쌍하죠..세월호 불끄기 위해 여론환기용으로 쓰다가 버릴 카드인데..총리 한번 되어보겠다고..너덜너덜 개 걸레가 되어버렸네요...자기가 이용당하는거 모르나;;; 그리고 그 고집박통은 일관성이 있다고 긍정적으로 표현할 수 있다는 걸 알았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