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염병 권하는 사회

대선후보에게 듣는다 (1): 서민 교수 편



2016년은 선거의 해입니다. 4월달에 국회의원 선거가 있고, 음, 그게 전부네요.

하지만 내년에 대선이 있는 만큼, 요즘 핫한 서민 씨를 만나보기로 했습니다.  


-요즘 좀 잠잠하신 거 같아요.

=“눈에 안띈다고 아무것도 안하는 건 아니다”라는 말이 있어요. 제가 한 말인데, 너무 멋져서 자꾸 인용하고 있어요. 제가 작년 연말에도 <비타민>이란 프로에 나갔었거든요. 근데 제가 한 말이 다 편집되는 바람에 남들이 나간 거 자체를 모르더라고요. 

-아니, 그 프로에 나갔나요? 몰랐습니다. 편집된 말은 어떤 말들인가요?

=예를 들어 오메가3을 먹으면 키가 큰다든지 하는 것들이지요. 제가 원래 그런 걸 안믿었는데, 저희 집 강아지가 자꾸 털이 빠지고 몸이 부실해서 오메가3을 먹여봤더니 세상에, 몇 달 후 털에 윤기가 좔좔 흐르는 거예요. 그래서 저도 먹었고, 키가 1.3센티 컸습니다. 




실제로 키가 자란 증거. 1.3센티가 컸다


-편집될 만하군요. 그밖의 근황은요?

=제가 올해 연구년이거든요. 그래서 1년간 학교를 안나가도 됩니다. 

-오오, 연구년이라니 좋으시겠어요. 어디 외국으로 가십니까?

=원래는 제가 1년간 별장에 가 있으려고 했어요. 근데 문제는 별장을 못구했어요. 작년 6월에 제가 쓴 책이 하나 나왔거든요. 잘나가는 시리즈인데다 제가 생각해도 너무 잘쓴 책이라 대박이 예상됐거든요. 그 책이 50만부쯤 팔리면 별장을 사자, 이런 깜찍한 생각을 했는데, 아쉽게도 그 책이 망했거든요. 그래서 일본에 갈까 했는데 제가 일본음식을 못먹어서...

-알겠습니다. 1년간 계획은요?

=제가 책을 좀 많이 계약을 했어요. 마감이 지나서 여기저기서 독촉하는데, 일단 그 책들을 쓰려고요. 한 대여섯권 정도는 써야 한시름 놓을 수 있을 거 같습니다. 


-최근 안철수 대표가 신당을 만들었잖아요. 게다가 총선이 있단 말이죠. 여기저기서 러브콜이 오지 않나요?

=저도 그럴 줄 알았는데 아직까지 연락온 곳은 단 한 군데도 없어요. 

-정말 신기하네요. 서민씨 정도면 같이 하자는 곳이 많을 줄 알았는데.

=제 말이 그말입니다. 이번에 표창원 선생님이 민주당에 입당하면서 이런 말씀을 하셨어요. “새누리를 제외한 모든 정파에서 연락이 왔다.” 제가 그 말에 충격을 좀 받았어요. 전 표선생님과 제가 비슷한 지명도라고 생각했는데, 현실은 그게 아니더라고요. 그래서 아내한테 얘기를 했어요. 왜 저는 안부르냐고요. 그랬더니 아내가 이렇게 말했어요. ‘표창원은 유명하잖아. 모르는 사람이 없을 걸.’

-서민 씨도 웬만하면 다 알지 않나요? 

=그럼요. 기생충 사건이 터질 때마다 인터뷰를 제가 독점하는데요. 

-근데 왜 서민 씨한테는 연락을 안하죠?

=제가 보기엔 얼굴 때문인 것 같습니다. 우리나라 선거가 사실 얼굴 선거예요. 선거포스터는 물론이고 홍보물에도 후보자의 얼굴이 대문짝만하게 나옵니다. 제가 그 점에서 경쟁력이 없죠. 표창원 선생님도 눈만 제 눈이면 입당하지 못했을 겁니다. 



                                                         표창원 선생이 제 눈을 가졌다면....

  

-그런데 연락이 오면 응하실 의향이 있습니까?

=당연히 없지요. 제가 정치를 하면 기생충들은 누가 돌봅니까?

-근데 왜 자꾸 연락이 안오는지 집착을 하시는지요?

=그래야 제가 강의할 때 “내가 이러이러한 곳에서 모셔가려고 했는데 거절했다”라고 얘기할 수 있잖아요. 


-서민씨가 2017년 대선후보로 거론되고 있다, 라는 말을 들은 적이 있는데요.

=그게 어떻게 된 거냐면, 모 출판사랑 밥을 같이 먹는데, 거기서 P라는 후보가 정말 괜찮은 사람이다, P가 나와야 정권을 교체할 수 있다, 이런 말을 하더라고요. 그래서 제가 이랬죠. “아니 너무하는 거 아니냐, 제가 앞에 있는데 형식적으로라도 저를 좀 밀겠다라는 말을 하는 게 도리 아니냐. 그랬더니 밀겠다고 하더라고요. 

-밀면 나오실 의향은 있는 겁니까?

=당연히 없지요. 기탁금이 5억인가 그런데, 집을 팔아도 안됩니다. 

-기탁금만 해결해 주면 나올 의향이 있나요?

=그 기탁금을 받아 그 돈으로 별장을 사야죠. 

-(........)

이상으로 대선후보 서민 씨와 인터뷰를 마칩니다. 



  • 이전 댓글 더보기
  • 태화산 2016.01.07 15:39

    수소폭탄 뉴스보다 더 핫하고 폭발력이 무지하게 더 큽니다.
    새해에는 부디 옥체보존 잘 하십시오!
    혹시나 저 무지몽매한 암탉과 그 잘난 극우들이 서교수님께 가할지도 모르는 위해가 걱정되서 입니다.

  • 시민 2016.01.08 03:09

    http://www.medipana.com/news/news_viewer.asp?NewsNum=164291&MainKind=A&NewsKind=5&vCount=12&vKind=1

    교수님 재미있는 기사가 있어서 가져와 밨어요 비싼 첨단의료기기 대신에
    이제 곧 기생충을 이용하여 진단하는 시대가 올거에요

  • 서민교수님왕팬 2016.01.14 22:16

    항상 글 잘 보고 있고 유튜브에서 교수님 관련 영상을 다 찾아서 보고 들은 교수님 왕팬입니다.

    그런데 교수님, 저희집 강아지도 털이 많이 빠져서 요즘 고민인데 오메가3를 어떤 방법으로 먹이셨나요? 예를 들어 용량이라든지, 아님 분말을 먹여야하는지...
    간절합니다.

  • 츄이허잉 2016.01.15 01:41

    진짜 웃겨요 유머감각 최고 ㅋㅋ

  • 비켜비켜 2016.01.19 17:24

    유쾌한 서민교수님..
    재미난 글. 잘읽고갑니다.
    건강하시고..유쾌한글 많이 올려주세요~~^^

  • 이해리광팬 2016.01.20 10:27

    항상 좋은글 잘 보고 있습니다.. 교수님 사...탕합니당 ㅋ ㅋ새해 복 많이 받으세용!!

  • 바람돌이 2016.01.21 00:42

    서민교수님
    우연히 성장문답이라는 짧은 동영상에서 처음 뵙고
    팬이 되었 습니다.
    교수님을 좀더 알고 싶어서 인터넷 검색을 하며
    교 수님을 여러 채널을 통해 만나면서 더더욱 팬이 되었습니다^^~♡♡
    저도 2 월 4 일 생이에요
    이런 우연도 ㅋㅋ
    교수님 늘 응원할께요~~ 파이팅^^

  • 청년 2016.01.22 08:31

    교수님 이 사회에 해가되는 기생충인 일베충도 연구해주세요.

  • 파란 2016.01.22 12:32

    어제 저녁 교수님께서 "어쩌다어른"이란 프로에서 강연하시는걸 보고 40년이상 살아오면서 처음으로 기생충과의 공생이 어떤건지 알게되었습니다.
    저뿐 아니라 주위의 많은 사람들이 알레르기나 여러 바이러스로인해 고통받고 있는데요..교수님께서 말씀하신 기생충알을 섭취하는것에 대해서도 무척 관심이 많습니다.
    기생충알을 구할수도 있나요?
    여지껏 기생충을 죽이려고만했지 기생충알을 먹는다는 생각을 해본적이 없네요.
    앞으로도 여러방송에서 교수님의 강연을 많이 듣고싶네요.
    화이팅 하세요~

  • 위블리 2016.01.22 13:09

    교수님 어제 '어쩌다 어른' 강연을 인상깊게 보고 있는데
    8살 아들이 기생충을 먹고 싶다고 합니다.
    특정음식을 못먹는 자가면역 질환인데 어떻게 하면 기생충을 먹일수 있는지 알려주세요~ 기생충이 답일수도 있다는 생각이 듭니다~ 울아들 소원좀 들어주셔요…ㅜ

  • 익명 2016.01.23 01:13

    비밀댓글입니다

    • 최재영 2016.02.11 20:30

      서민교수님 복마니받으세요^^
      tv잘봣읍니다 자가면역질환에 편충얘기를 듲고 병을 고치고싶네요

  • 익명 2016.01.25 20:50

    비밀댓글입니다

  • 알러지 2016.01.26 03:52

    니미 이딴 걸 쓰고도 유명인사 되는거여??

    어떤 야구선수 "형, 어떡해야 야구를 잘 할 수 있어요?"
    형 "아그야 원래 야구 잘 하는 애들이 잘하는 거란다"
    어떤 정치꾼 "형, 어떡해야 국회의원 되고 대통령 될 수 있어요?"
    형 "동생아 원래 국회의원이고 대통령이라야 국회의원 대통령 되는 거란다"
    어떤 넘 "형, 어떡해야 글 잘 쓸 수 있어요?"
    형 "몰라 씨발놈아"

  • 한자경 2016.01.26 16:11

    ㅎㅎㅎ 표창원님 사진에 서쌤 눈 갖다붙인거 넘 잼쏘요^^ㅎㅎㅎ굿!!~~
    한자경임돠

  • 익명 2016.01.26 18:38

    비밀댓글입니다

  • 팬이에요 2016.01.27 00:15

    어쩌다어른 재방보다가 들렀어요.
    뼈가 있는 깊은 유우머 너무 재밌어요. 정말 기생충 먹어도 돼요? 최근들어 대장끝이 간지러워 기생충약 먹을려다 교수님 얘기에 말았어요. 그냥 둬도 되나요?

  • 이영준 2016.02.01 23:01

    너무 웃기네요.
    근데 저도 강아지를 키우는데
    오메가3 먹여야겠네요~
    좋은정보 ㅋㅋ 감사함다

  • 익명 2016.02.11 20:36

    비밀댓글입니다

  • 팬3 2016.02.18 19:41

    교수님~~러브콜은 못받으셨지만, 눈은 쬐금 작으시고 덕분에 대선 후보 포스터에선 뵐 수 없겠지만, 제 프로필사진으로 선정되실 만큼 사랑스러우십니다. 조금이라도 위로가 되시길!ㅋ

  • 고래푀충 2016.03.27 17:27

    사랑합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