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염병 권하는 사회

박근혜는 새를 어떻게 울릴까?

전에도 이걸 가지고 글을 쓴 적 있지만,

일본의 세 영웅에 대한 이야기를 다시금 해봅니다.

새가 한 마리가 있는데, 이 새를 어떻게 울리느냐에 대한 내용이죠.

 

한 성격 하는 오다 노부나가는 윽박지릅니다.

이놈, 어서 울지 못할까? 울어! 울란 말야.”

 

교활한 도요토미 히데요시는 새를 구스릅니다.

새야, 울어 주지 않을래? 울면 내가 모이도 줄게.”

 

 

인내심이 강해 결국 최종 승리자가 된 도쿠가와 이에야쓰는

새가 울 때까지 며칠이고 몇 년이고 기다리죠.

 

이 이야기를 응용해 문제를 냅니다.

박근혜 대통령한테 새를 울게 하려면 어떻게 할까요?

 

1) 대포폰으로 전화한다. “순실아, 새 좀 울게 해줘.”

2) 안종범 경제수석을 불러서 호통을 친다.

새 울게 하라고 한 지가 언젠데, 지금까지 뭐한 거야?”

3) 자신의 특기인 거짓말을 한다.

국민여러분, 저는 분명히 저 새가 우는 걸 봤습니다. 꼬끼오 꼬꼬꼬꼬 하고 울었습니다.”

4) 이념타령을 한다.

저 새는 북의 사상에 물든 전형적인 종북조 (從北鳥)입니다.

이런 새를 저한테 울게 하라는 것은 좌파의 음모라고요.”

5) 모르쇠로 일관한다.

국민여러분, 제가 언제 새를 울리겠다고 했습니까?”

6) 동정심에 호소한다.

제가 겨우 새나 울리려고 대통령이 됐는지, 자괴감이 듭니다.”

7) 자신의 특징을 내세운다.

이봐, 새야. 너나 나나 같은 조류인데, 이번 한번만 울어주면 안 되겠니?”

 

어떤 선택을 할지 저도 답이 궁금합니다. 심심풀이로 답 달아주세요! 주관식 환영입니다.

 

* 참고로 조윤선은

의원님, 저는 새를 본 적이 없습니다. 저희 직원이 두 날개로 나는 게 새다, 라고 하기에

그러면 그게 새일 수 있다,고 한 적은 있습니다만,

맹세코 새를 본 적은 없습니다.“

  • 연희관쭈구리 2017.03.07 12:32

    송구왕이재용 : 의원님, 새가 울지 않아 국민들에게 많은 우려와 심려 끼쳐드린 것 잘 알고 있습니다. 송구스럽지만 새가 울지 않은 것은 저와 관계가 없습니다.

  • 설계팀 2017.03.07 13:21

    이번에 청와대에서 자의적으로 이탈한 일부 옳지 못한 새들이 울지 않는 불상사가 있었습니다. 철저히 조사해서 엄중히 처벌하여 다시 새들이 울지 않아 국민 여러분의 심려를 일으키는 사태가 벌어지지 않도록 조치하겠습니다.

    • 서민 2017.03.07 13:49

      우와....선생님 답변이 제거보다 더 그럴듯하네요^^ 감사합니다

  • 신촌달개비 2017.03.07 19:40

    0) 인간을 제외한 모든 만물과 소통하는 우주 무당으로서 새를 대변한다
    "울지 않는 새는 역사를 제대로 배우지 못해서 혼이 비정상이기 때문."

    • 서민 2017.03.07 21:02

      오옷 혼이 비정상....ㅋㅋ 제거보다 훨 나은 답변이 많군요. 부끄럽습니다

  • 3월10일탄핵기대 2017.03.08 07:53

    참 별 거지같은 댓통을 만났더니
    희한한 막장 드라마 봤네요

    박댓통인데, 최선생님이 댓통이었다니...
    대통령이 '대'신 '통'치해주는 사람 의미로 '바뀐'줄 아나봐요??

  • azzi 2017.03.08 08:46

    나 가 누군지 아느냐
    무 지하고 몽매한 이 중생들아
    천 국을 만들려고
    국 가원수의 탈을 쓰고 나온 보살이여~~
    사 랑하는 것은 오직 국가요
    불 같은 사랑도 국민하고만

    ~~~~~~~~~~~~~~~~~~~~~
    새도 통증을 느낄 테니
    한방 세게 때리면 울지 않을까요?

  • 오짱 2017.03.08 10:14

    새야!
    밤에만우는 새야?(박쥐?)
    울 순실님은 새을 울게 하지않고 뭐한담?
    밤새는 언제우남?(야웅!)

  • 세눈박이욘 2017.03.09 05:07

    '우리의 핵심목표는 새를 울리는 것이다' 하고

    정말 간절하게 원하면 전 우주가 나서서

    다 같이 새를 울게 해 줄 것입니다.